[회원사] 가스공사, 모잠비크 코랄 사우스 사업서 첫 LNG 생산

해상부유식 액화플랜트 상업운전 본격화

2047년까지 연간 337t 규모 LNG 생산

 

associate_pic

한국가스공사는 지난 13일 모잠비크 4구역(Area4) 광구의 첫 상업화 프로젝트인 '코랄 사우스'(Coral South) 사업에서 첫 액화천연가스(LNG)생산과 선적을 완료했다고 14일 밝혔다. (사진=한국가스공사 제공) 2022.11.14. photo@newsis.com

 

 

한국가스공사는 지난 13일 모잠비크 4구역(Area4) 광구의 첫 상업화 프로젝트인 '코랄 사우스'(Coral South) 사업에서 첫 액화천연가스(LNG) 생산과 선적을 완료했다고 14일 밝혔다.

 

코랄 사우스는 해상 부유식 액화 플랜트(FLNG)를 통해 해저에서 직접 가스를 채굴해 LNG를 생산하는 사업이다. 이번 출하를 시작으로 2047년까지 25년간 연간 337만 톤(t) 규모의 LNG를 생산·판매할 계획이다.

 

코랄 사우스는 가스공사가 탐사 단계부터 가스전 개발과 FLNG 건조를 거쳐 LNG 생산에 이르는 LNG 가치사슬(벨류체인) 전 과정에 참여한 첫 프로젝트이기도 하다.

 

지난해 삼성중공업은 거제조선소에서 FLNG 건조를 완료했으며, 올해 1월 해상 현장에 도착 후 시운전을 거쳐 이번에 첫 출하를 하게 됐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이번 사업은 삼성중공업 등 국내 기업의 동반 진출로 35억 달러 규모의 경제적 효과를 창출해냈다""이번 첫 카고 출하를 기점으로 해외 사업 수익성 개선을 통해 재무건전성 강화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게시판 검색

총 게시글 395

TOP

(08506)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45, 에이스하이엔드타워3차 13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