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경경제] 공업용수 100% 재활용, 클린테크 투자…한미반도체의 ESG 경영

유엔 지속가능경영 참여

인권 등 10대 원칙 준수

이사회 운영 윤리규정 강화



한미반도체는 지난해 3월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반도체 전시회 ‘세미콘차이나’의 공식 후원사로 참여했다. /한미반도체 제공.

한미반도체는 지난해 3월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반도체 전시회 세미콘차이나의 공식 후원사로 참여했다

 

 

한미반도체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에 앞장서는 업체로 꼽힌다. 지난해 11월 유엔글로벌콤팩트(UNGC)에 가입해 유엔이 추구하는 지속가능경영 활동에 함께하고 있다. 인권, 노동, 환경, 반부패의 10대 원칙을 준수함으로써 기업의 사회적 책임에 대한 글로벌 가이드라인에 동참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한미반도체는 국제표준화기구(ISO) 기준에 맞춰 위험물 취급을 최소화해 엄격히 관리하고 있으며, MSDS(물질안전보건자료)를 통해 환경 산업재해를 예방하고 있다. “1980년 창사 이래 40여년간 안전관리 사항을 철저히 준수해 재해와 사고 예방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는 게 한미반도체 측 설명이다.

 

친환경 경영에도 앞서고 있다. 일 최대 250t에 달하는 공업용수의 100%를 정수 설비를 통해 재활용하고 있다. 업무용 차량은 친환경 전기차를 도입해 탄소 및 유독물질 배출을 최소화하고 있다. 전 공장 전등을 LED(발광다이오드)로 교체해 에너지 효율을 높였고, 공기 순환시스템을 통해 실내 작업장의 유해가스도 관리하고 있다. 한미반도체는 전체 연구개발(R&D) 비용 중 약 30%를 클린테크(자원 소비를 줄이고 오염물질 발생을 억제한 친환경 기술) 비용으로 투자하고 있다.

 

 

 

게시판 검색

총 게시글 73

TOP

(08506)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45, 에이스하이엔드타워3차 13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