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경제] KAI "2050년 세계 7위 항공우주 기업으로…FA-50 유럽 시장 공략 속도"

강구영 사장 '글로벌 비전' 선포 

FA-50 등 유럽·시장 확대 

2027년까지 R&D 1.5조 투자 

미래 플랫폼·민항기 개발 포부

 

강구영 한국항공우주산업(KAI) 사장이 11일 경남 사천 본사에서 ‘글로벌 KAI 2050’ 비전을 선포하고 있다. 사진 제공=KAI

강구영 한국항공우주산업(KAI) 사장이 11일 경남 사천 본사에서 글로벌 KAI 2050’ 비전을 선포하고 있다 

 

 

한국항공우주(047810)산업(KAI)이 유럽 시장 확대와 연구개발(R&D) 투자를 늘려 2050년 매출 40조 원을 달성하고 세계 7위 항공우주 기업으로 성장하겠다는 목표를 담은 글로벌 KAI 2050’ 비전을 선포했다.

 

강구영 KAI 사장은 11일 경남 사천 본사에서 국내외 임직원이 온·오프라인으로 참석한 가운데 비전 선포식을 열고 미래 발전 전략을 발표했다. KAIKT-1, T-50, 수리온 등 국산 항공기 개발을 향한 열정이 담긴 ‘KAI DNA’를 이어받아 2 창업수준의 혁신으로 글로벌 기업 도약을 추진한다.

  

우선 수출 확대로 장기적인 성장 동력을 마련한다. FA-50 폴란드 수출을 교두보로 삼아 유럽과 아프리카 시장을 확대하고 전통적 수출 지역인 동남아시아와 남미 시장을 강화하는 동시에 북미와 오세아니아 등으로 대륙별 거점을 넓힌다. 이를 위해 FA-50의 성능을 고객 맞춤형으로 개량한다.

 

지속 가능한 먹거리를 찾기 위해 미래형 플랫폼도 개발한다. 미래 전투기 시장에 대응하기 위해 6세대 전투기와 고기동헬기 개발 가능성을 선제적으로 검토하고 군용 수송기와 자체 중대형 민항기 개발도 추진한다. 이와 함께 한국형도심항공모빌리티(K-UAM) 생태계 구축을 위한 민·군 겸용 미래형비행체(AAV) 독자 플랫폼도 제작한다. 인공지능(AI), 유무인 복합 체계, 항전 장비 등의 기술도 집중적으로 개발해 내재화에 나선다.

 

비전 달성을 위해 KAI2027년까지 5년간 연구개발 투자에만 15000억 원을 투입하고 이후 6~10년간 매출의 5~10%3조 원 규모로 투자를 확대한다. 강 사장은 “KAI DNA에 담긴 통찰과 도전, 열정과 창의 정신이 되살아나면 세계적인 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다보잉·에어버스에 버금가는 아시아의 대표 기업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게시판 검색

총 게시글 124

TOP

(08506)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45, 에이스하이엔드타워3차 13층